티스토리 뷰

블로그 스킨 디자인을 변경하는데 괜찮은 가이드 라인을 제시하는 책이다. 일단 친절하고 자세하다. CSS, HTML의 해당 코드가 무엇을 뜻하는지 한 라인씩 자세히 설명하는 스타일이라서 어느정도 기초지식만으로도 읽는데 전혀 무리가 없었다.

대신 이러한 친절함은 나중에 단점이 된다. 글을 어느정도 읽어서 중간 정도 지나가게되면 같은 내용이 반복되기 때문에 좀 아니 많이 지루해진다. 중반 이후로는 같은 내용에 대해서 복붙(복사와 붙여넣기)이다. 앞 부분을 이해했다면 그냥 건너뛰기를 추천한다.

정작 중요한 부분은 마지막 부분들이 아닐까 싶다. 앞서나왔던 HTML, CSS의 각각의 이론들을 묶어서 정리해 놓았는데. 요점만 간추려서 잘 정리해놓았다. 자주 써먹는 정보들은 메모해서 완전히 습득하면 좋다.

블로그 스킨의 각 섹션별 요소들을 어떻게 꾸미고 구성할지 고민이 된다면 한번쯤은 읽어두기 좋은책. 제목 그대로 최신의 표준 HTML과 CSS 디자인을 어떻게 하는지 이해하는데 그 의미가 있는 책이다. 레퍼런스 스타일은 아님~

'잉고래의 일상 > 독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라지고 싶은 날 책 서평  (0) 2018.01.17
최신 표준 HTML+CSS 디자인 책 서평  (0) 2018.01.16
영어 천재가 된 홍대리  (0) 2017.10.10
일센티플러스  (0) 2017.09.20
반응형 웹 만들기  (0) 2017.09.17
사표 쓰지 말고 영어를 써라  (0) 2017.09.15
공유하기 링크
TAG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