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본거랑 다른데요? 롯데리아 랏츠버거 실종기

2014.01.17 17:53

내가 본거랑 다른데요? 롯데리아 랏츠버거 실종기

난 햄버거를 그다지 좋아하지 않지만 그래도 가끔 땡기는 날이 있을땐 버거킹이나 크라제 버거를 주로 애용한다. 딱히 뭐랄까 끌리는 점은 없지만 솔직히 롯데리아 보다는 믿음이 간다. 왜 그럴까? 아마도 예전에 롯데리아에서 아르바이트를 해서 그럴지도 모르지. 어찌나 패티를 잘 구웠던지~ ㅋ 난 그때 햄버거 만들기가 그렇게 쉬운지 몰랐다. 불판에 냉동 패티 올려서 굽고 각각의 재료를 올려놓기만 하면 끝~ 정말 정크푸드라는 이름이 딱 걸맞는 음식이 아닌가.

그런 나인데 말이지,, 오늘은 급히 배를 채워줘야 하는 일이 생겨서 부득이(?) 가장 가까운 햄버거 가게인 롯데리아로 들어갔다. 문 앞에 보이는 저 문구를 보라!@~ '신선한 토마토와 양상추에 두툼하고 풍부한 고기 맛의 새로운 랏츠버거~' 오웃!!!!! 좋았어! 오늘은 랏츠버거!!!! 라고 생각하고 소심 조심 하게 조용히~ ㅜㅜ "여기 랏츠버거 세트 주세요." (솔직히 혼자서 롯데리아 오면 엄청 뭐... 하다... ㅡ..ㅡ) 되도록 가장 눈에 띄지 않는 자리로 가서 먹어야징....

롯데리아 랏츠버거 광고는 이렇더라~

롯데리아 랏츠버거를 소개하는 광고이다. 참으로 먹음직하고 맛있어 보이는 사진이 아닌가!! 그러나 실제로 먹어보면 반전(?)은 좀 그렇고 역시나 기대하던 랏츠버거를 볼 수 있다.

실제로 먹어 본 롯데리아 랏츠버거

우선 중요한 롯데리아 랏츠버거 세트 가격은 6,200원 이었다. 랏츠버거랑 콜라 달라고 하니 세트 가격과 100원 차이난다고 하여 그냥 랏츠버거 세트로 급 변경~ 감자는 별로 안 좋아하는데... 라고 생각해도 어쩔 수 없는 소심남이라 그냥 주는데로 먹기로 하고 쟁반에 롯데리아 랏츠버거 세트를 받았는데 받침의 그림은 참 화려하다~ 그 보다 더 화려한 미사여구를 보자. 제목은 '목마른 2%로 빚어낸 랏츠버기' 오우..... '랏츠안에 다 있다' 오우..... 철분과 아연, 오메가3와 단백질.... 기타 등등 무슨소리인지 모르겠는데 일단 오메가3라는 말은 어디서 들어본 듯 하다. 뭐.. 좋은것 같음.. ㅡ..ㅡ 어서 랏츠버거 포장지를 뜯어보고 싶은 마음이 마구 샘솓는다.

짜잔~ 모습을 드러낸 랏츠버거!!! 으잉?? 누구세요????

겉보기만 이럴꺼야.. 속이 중요하지 암~~~~ 자 열어볼까나~~~~~~

으잉??????? 누구세요?????????????????

내 랏츠버거는 어디갔남?????

역시나 내 이럴줄 알았어.... ㅜㅜ 대충 뜯어서 올린 양상추와 피클 몇 조각...

ㅡ..ㅡ 뭔가 재료는 그림과 동일하게 들어간듯한데. 어째 사이즈가 들쭉날쭉에 양이... 그래도 맛은 있을 꺼야!!!! 암~~~ 겉보기가 중요한가 맛이 제일이지~~~

맛은 뭐....이런... 나 진짜 이런 패티 비린내 싫어하는데. 이건 정말 최악이야.. 이걸 뭐라 설명해야 하나 고기 누린내?? 아니 패티 누린내.. 정말 롯데리아 랏츠버거는 내 입맛과 전혀!! 네버!!! 안 맞는군. 잘 먹는 분들도 많던데. 정말 나랑은 안 맞어... 6천200백원이 아깝다.


신고

댓글이 2개 달렸습니다.

  • 과장 광고를 해도 처벌이 약하고, 그래도 팔아주는 사람이 있으니 배짱 장사를 하는 거죠. 제일 좋은 건 아무도 안 사 먹는 건데 그래도 가는 사람이 있으니 아마 안 될 거예요. 저는 롯데리아에 안 간지 오래됐어요. 맥도날드, 버거킹은 음료 리필을 없애고, 파파이스는 한 번만 할 수 있다니....

    1. 잉고래 2014.04.22 13:13 신고 수정/삭제

      맞아요. 처벌이 너무 약한것 같아요. 징벌적 벌금을 많이 부과하면 어떨까 싶은데. 어차피 거기서 거기겠죠. ㅜㅜ

관심분야

분류 전체 (1572)
티스토리 공부 (65)
잉고래 (477)
컴퓨터 (162)
문화연예 (173)
먹고 놀기 (76)
정보 (608)

블로그 방문수

  • 전체 : 6,894,310
    오늘 : 609
    어제 : 1,479
Statistics Graph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