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은 없고 머리만 남은 환풍구 추락사고 이야기

2014.10.21 01:00

왜 사람은 없고 사건만 남았는가?

언제 부터인지 모르겠지만 대형 참사를 다루는 언론 기사의 덧글을 보다 보면 누구 잘했다 못했다 따지고 더 나아가서는 비난하는 글도 보여서 깜짝 놀랍니다. 왜 이리도 시선들이 어긋나 있는 것인가요? 이웃이 다쳤으면 응당 걱정하고 위로해 주어야 하는 것이 사람의 도리인 것을 왜들 그리 매정하십니까.. 저 자리에 내가 서 있었을 수도 있다는 사실을 생각해보면 어이없이 허망하게 죽어서도 누군가에게 그런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는 사실에 참으로 무섭습니다.왜 이리 삭막한 세상이 되었을까요?

더 부채질 하는 언론

언론은 사고 책임임 누구 때문인지, 장례비용이 얼마나 드는지, 보상금은 얼마인지에만 관심이 있는것 처럼 느껴지는데요. 그런 기사들이 사람들을 마음을 더 이리저리 부채질 하는 것은 아닌지 우려스럽습니다. 원인이 무엇이고 어떻게 하면 다시 이런 사고가 나지 않을 수 있는지에 대한 고민을 하는 언론이 좀 더 많아졌으면 합니다.

역사는 반복되니깐

이번 일이 단지 하나의 사건사고로 끝나 버린다면 언젠가는 또 이런일이 일어나지 말란 법이 없을겁니다. 과거의 잘 못을 바로잡지 않은 역사는 반복될 수 밖에 없는것이니까요. 지금도 한분 한분의 사연을 볼 때마다 가슴이 참 먹먹해 집니다. 여러분들도 당연히 그러시리라 생각합니다. 서로 조금 더 감싸주고 상대방을 생각해 주는 사회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누구를 책망하고 탓할 위치의도덕군자도 성인군자도 전 아니지만 일반 소시민 아저씨의 소박한 바램을 적어봣습니다.

신고

댓글이 0개 달렸습니다.

관심분야

분류 전체 (1572)
티스토리 공부 (65)
잉고래 (477)
컴퓨터 (162)
문화연예 (173)
먹고 놀기 (76)
정보 (608)

블로그 방문수

  • 전체 : 6,895,425
    오늘 : 225
    어제 : 1,499
Statistics Graph

티스토리 툴바